언론홍보

알림마당

‘문경’을 간직하도록 길잡이가 되겠습니다.

언론홍보

문경찻사발축제 10월 1일부터 온·오프라인으로 동시에 열려[영남일보]

  • 관리자
  • 2021-09-27 오후 5:23:30
  • 33
  • 메일

2021090201000074500002241

문경찻사발축제를 앞두고 문경지역 도예가가 전통가마에 장작불로 도자기를 굽고 있다. <문경시 제공>

 

문화체육관광부 지정 명예문화관광 축제인 2021 문경찻사발축제가 오는 10월 1일부터 10일간 문경새재 야외공연장과 온라인(www.sabal21.com)에서 '찻사발에 담긴 천년의 불꽃'이라는 주제로 온·오프라인으로 동시에 열린다.

경북 문경시는 올해 23회째인 문경찻사발축제는 '위드 코로나'라는 새로운 상황 속에서 사기장의 온기를 직접 보고 느낄 수 있는 오프라인 프로그램과 비대면 관광 추세에 맞춘 다양한 온라인 프로그램을 통해 온·오프라인 하이브리드 축제의 새로운 지평을 제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축제는 △문경새재 야외공연장에 차려지는 문경 도자기 '기획전시관' △천년의 전통을 이어가는 '사기장의 하루' 유튜브 생중계 △품격을 높이고 가치를 높이는 '온라인 찻사발 경매' △하이브리드형 라이브커머스 '문경 찻사발 랜선 번개 마켓' △문경 찻사발 요장 스탬프 투어 등 다양한 콘텐츠가 선보인다.

올해 축제는 입장객 규모의 제한과 방역 문제로 그동안 축제 장소로 사용해온 조선 시대 사극 촬영 세트였던 문경새재 오픈세트장에서 야외공연장으로 옮겼다.

문경찻사발축제의 메인 콘텐츠인 도자기 전시 부분은 지난 22년간 문경찻사발축제의 변천사를 만날 수 있으며 문경지역 11개 초등학교 897명이 참여한 소원 찻사발 희망 전, 소원 접시&달항아리전은 코로나19 상황을 슬기롭게 헤쳐나가길 바라는 문경시민의 마음을 담을 예정이다.
또 평소에 접하기 힘든 문경 도자기를 온라인으로 만나고 구매할 수 있는 '온라인 찻사발 경매'와 올해 새롭게 기획한 '문경 찻사발 랜선 번개 마켓'은 축제 기간 중 총 6차례 열린다. '랜선 번개 마켓'은 축제의 사전홍보를 위해 9월 18일, 19일, 25일, 26일 등 4일간 축제 전 진행한다.
2021 문경찻사발축제의 온라인 콘텐츠는 인터넷 검색창에 문경찻사발축제와 유튜브 채널 차담이 TV 검색을 통해 더욱 다양한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

오정택 문경찻사발축제 추진위원장은 "코로나19 상황 속 열리는 축제임을 고려해 행사장 내 방역 소독을 철저히 하고 랜선 번개 마켓 등 다양한 온라인 콘텐츠를 활용해 문경 도자기의 대중화에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고윤환 문경시장은 "명예문화관광 축제인 문경찻사발축제의 성공적 개최를 통해 코로나 19 장기화로 지친 시민에게 화합과 힐링의 기회를 제공하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 새로운 축제 상을 정립해 관광도시 문경의 브랜드 가치를 더 높이겠다"라고 밝혔다.

남정현기자 namun@yeongnam.com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출처 : 문경찻사발축제 10월 1일부터 온·오프라인으로 동시에 열려 (yeongnam.com)

푸터 네비게이션

저작권표시, 주소 및 연락처

TOP